브렉시트는 영국의 연구 인재 유출을 야기시키지 않았다

브렉시트는 영국의 연구 인재 유출을 야기시키지 않았다

브렉시트는 영국의 연구 인재 유출을 야기시키지 않았다

 


연구결과에 따르년 브렉시트는 영국에서 연구 인재 유출을 증가시키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브렉시트는 EU 출신 연구원을 떠나게 하였으며, 영국 출신 연구원이 귀국하도록 하고 있다.


연구에 따르면 EU 탈퇴에 대한 영국의 논란의 여지가 있는 국민투표는 브렉시트가 발효되기 전에 영국에서 학문적 두뇌 유출의 증가로 이어지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EU에서 경력을 시작한 더 많은 연구원이 영국을 떠났으며, 영국에서 경력을 시작한 더 많은 연구원이 영국에 머물거나 귀국하는 등 본질적으로 두 과학 커뮤니티가 더 많이 분리되었다.

이 연구에 참여한 독일 막스플랑크 인구통계연구소의 에밀리오 자게니 전무는 "이것은 두 학문 시스템 사이에 더 많은 거리를 만들 수 있고 과학에 해로운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말했다.

2020년 브렉시트의 길을 열었던 2016년 국민투표가 학계 이주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에 대한 통계 데이터는 많지 않다. 당시 많은 논평가들이 그 움직임이 영국의 과학에 해를 끼칠 것이라고 우려했고 여전히 그렇게 여겨지고 있다.

 

연구원의 이동패턴 연구

자게니와 그의 동료들은 아직 동료 심사를 받지 않은 새로운 논문을 위해 Scopus 학술 데이터베이스에 색인된 소속 정보를 분석하였다.

그들은 2013년에서 2019년 사이에 적어도 하나의 영국 관련 출판물을 보유하고 있으며 소속 기관이 식별될 수 있는 4만 5천 여명의 연구원을 대상으로 거주 국가의 변화를 조사하였다. 그 후 학문적 출신(첫 번째 논문이 출판된 국가에 따라 정의)에 따라 연구자의 이동 패턴을 분석하였다.

연구팀은 EU 출신 학계 연구원이 떠날 확률이 브렉시트 투표 이후 그리고 브렉시트가 발효되기 전에 86% 가량 증가한 것을 발견하였다. 한편 영국 출신 연구원이 떠날 확률은 14% 감소한 반면 영국 출신 연구원이 돌아올 확률은 약 65% 증가하였다.

자게니는 "놀라운 것은 브렉시트 국민투표 직후인 비교적 짧은 기간 동안 이미 학자들의 이주 패턴에 상당한 변화가 있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일부 분야에서 경각심을 불러일으켰다.

영국 NCUB의 로잘린드 로우 정책참여 책임자는 "이 연구는 영국의 경제 및 지정학적 상황을 포함하여 영국의 EU 탈퇴와 같은 많은 요인들이 영국의 학업 인력에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는 증거를 더하고 있다"고 말하였다. "연구, 혁신 및 교육은 모두 사람에 의해 주도되며, 영국의 성공은 인재의 성장과 유치에 크게 의존한다. EU의 유능한 학자들이 영국을 떠날 것을 고려하고 있다는 증거를 정책 입안자들은 진지하게 받아들여야 한다."

노동당의 그림자 과학장관인 Chi Onwurah는 "연구원들이 영국에서 번창하기 위해서는 그들을 지원하고 그들의 중요성을 이해하는 정부가 필요하다"고 말하였다. "그러나 이 정부로 인해 우리는 955억 유로의 호라이즌 연구 프로그램 참여 자격을 잃을 위기에 처했으며 이는 영국 연구원들에게 재앙이 될 것이다."

"호라이즌 유럽에 대한 불확실성은 학계와 연구원이 이미 협업 기회를 놓치고 있으며 국제 프로젝트를 떠나 이주하도록 강요되고 있음을 의미한다. 노동당의 입장은 분명하다. 영국은 브렉시트가 잘 작동되도록 보장해야 할 것이며, 우리는 호라이즌 유럽과 같은 국제 연구 기회는 영국을 연구 분야의 세계 리더로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믿는다"

 

장기적 변화

자게니와 그의 공동 저자인 독일, 이탈리아 및 캐나다 기관의 연구원들은 명백한 이주 추세에 대응하기 위한 몇가지 제안을 마련하였다.

그들은 새로운 협력 프로그램의 개발 및 자금 지원을 포함하여 "영국과 EU 사이의 과학 협력 정책의 명시적인 변화가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이들은 영국이 호라이즌 유럽을 위한 협력 협정에 서명하는 것과 같이 협력 정책에 대한 일부 긍정적인 발전이 있었음을 지적한다. (한편, 이 협정은 아직 완전히 이행되지 않고 있다.)

그러나 영국이 EU의 Erasmus+ 이동성 계획에 참여하지 않고 ,EU의 교수 및 대학 직원을 위한 자리를 마련하지 않는 자체 대안 계획인 Turing 계획을 개발하는 것을 포함하여 부정적인 발전도 있었다.

연구팀은 "생산적인 국제 학자를 위한 새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자금을 지원하는 것이 브렉시트로 인해 생긴 EU와 영국 간의 연구자 순환을 가로막는 장벽을 허물기 위한 우선순위가 되어야 할 것이다"고 주장한다.

 

이동성 감소

영국 과학노동조합인 Prospect의 대표는 이 연구를 반영하여 연구에 영향을 미치는 브렉시트 이후의 이동성 감소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고 말하였다.

Garry Graham 차관은 "영국은 수십년 동안 세계 최고의 과학 연구 커뮤니티를 육성해 왔으며 국제 기금과 인재에 대한 접근이 이 분야에서 우리의 성공의 열쇠이다"고 말하였다.

"영국을 오가는 세계 최고의 학자들의 국제 이동 감소는 과학 연구를 손상시키고 세계에서 영국의 위치를 위협한다. 정부는 영국이 최고 수준의 과학자들이 선택하는 곳이 되도록 보장하고, 호라이즌 유럽 연구 기금에 대한 접근을 유지하기 위해 가능한 모든 조치를 취해야 한다."

 

SOURCE : Research Professional News

Print Friendly, PDF & Email

yale song

Network officer

Related Articles

Close